E-BIKE


충북, 전기이륜차 등 보급 확대 홍보 강화

충청북도가 무공해 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한 홍보활동을 강화한다.

 

충청북도는 7월 15일 청 내에서 운영 중인 12대의 무공해 자동차에 홍보물 부착행사를 본관 앞에서 진행하고, 직원 출장 시 적극 활용해 무공해 자동차에 대한 인식확산과 홍보를 강화했다.

 

충청북도는 올해 전기차 1,056대, 전기이륜차 178대, 수소자동차 677대 등 총 1,911대 무공해 자동차를 보급하는 등 녹색교통전환을 유도해 교통분야 미세먼지 저감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충북도청 친환경자동차(전기·수소차·하이브리드차)보유현황은 46.8%*로 전국 지자체 평균 11.7%를 크게 상회하는 등 그동안 관용차 구입 시 전기·수소차를 우선적으로 구매하는 등 녹색교통 전환에 앞장서왔으며, 지속적으로 전기·수소차 구매비율을 높일 방침이다.

 

충청북도 김연준 환경산림국장은 “전 세계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직면하면서 건강과 안전에 대한 관심이 더욱 증가 되고 있으며, 무공해 자동차는 그린뉴딜 정책의 핵심이며, 노후 경유차량을 조기 퇴출시키고 이 자리를 수소차, 전기차 등 무공해 자동차 중심으로 대체해 녹색교통 전환을 가속화하겠다.”라고 밝혔다.

 

충청북도는 올해 청주시 30대, 충주시 30대, 제천시 20대, 보은군 20대, 옥천군 10대, 영동군 8대, 증평군 8, 진천군 13대, 괴산군 13대, 음성군 13대, 단양군 13대 등 총 178대의 전기이륜차 보급 계획을 갖고 있다.

 

#한국이륜차신문 #모터사이클뉴스 #전기이륜차


한국이륜차신문 362호 / 2020.9.1~9.15


Copyright ⓒ 한국이륜차신문 www.kmnews.net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NEWS



MOVIE CLIPS



REVIEW



신문다시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