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쿠터계의 세단으로 불리며 사랑받은 버그만

2021-05-25

2021년형 버그만125/200 ABS

 

스즈키코리아는 럭셔리 빅 스쿠터의 대명사 2021년형 버그만125/200 ABS(이하 버그만)를 8월에 출시한다.


스즈키 스쿠터 대표 라인업인 버그만 시리즈는 강력한 성능과 효율적인 연비를 기본으로 동급 최고의 승차감과 넓은 수납공간까지 갖추어 스쿠터계의 세단으로 불리며 오랜 시간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그 중 버그만125/200 ABS는 저배기량 라인업에서 찾아볼 수 없는 풍성한 볼륨감과 품격 있는 디자인으로 압도적 존재감을 보인다. 실제 주행에서도 강력한 출력을 기반으로 부드러움과 정숙성까지 갖춰 매우 고급스러운 승차감을 전달한다. 여기에 효율적인 연비와 광대한 수납공간이 더해져 명확한 디자인과 성능 그리고 실용성까지 모두 갖췄다.

 

최상의 품질과 강력한 성능을 자랑하는 수랭 4사이클 SOHC 단기통 고회전형 엔진은 출발부터 고속 영역에 이르기까지 전 구간에서 고르고 강력한 출력 성능을 발휘하며, 2인 승차 상황에서도 무리 없이 여유로운 주행이 가능하다. 이처럼 큰 차체를 견인하는 빅 스쿠터 엔진임에도 효율적인 연비까지 실현해 WMTC 실용연비 측정 기준 각 33.4/30.3km/ℓ(125/200)로 매우 경제적이다.

 

낮은 무게중심으로 설계된 메인 프레임과 전륜 13인치(폭 110mm), 후륜 12인치(폭 130mm) 알루미늄 캐스팅 휠, 튜브리스 타이어, 그리고 탁월한 성능의 텔레스코픽 포크 서스펜션이 조화되어 버그만의 명성에 걸맞은 안락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무엇보다 안정적인 포지션을 위해 735mm의 낮은 시트고와 컷팅 플로어 보드 구조를 채택해 지면발착지성이 매우 뛰어나며, 넓은 스텝보드 외에도 날렵한 차체는 도심 주행에 안정되고 편안한 주행을 가능케 한다.

 

닛신제 2채널 ABS는 전자제어에 의하여 미끄러운 노면 또는 급작스러운 상황에서의 급제동 시 바퀴의 잠김 현상을 억제해 다양한 주행 상황에서 안정적으로 제동을 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전/후 Ø240mm 대형 브레이크 디스크와 2피스톤(전륜)/싱글 피스톤 캘리퍼(후륜) 조합으로 언제나 안정적이고 강력한 제동 성능을 제공한다.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계기반


아날로그와 디지털이 조화된 고급스러운 계기반은 주행 시 필요한 정보를 빠르게 전달하며, 적절한 연비 주행에 돌입하면 점등되는 에코 드라이브 표시등은 운전자로 하여금 올바른 연비 주행을 유지하는데 도움을 준다.

 

쾌적함을 위한 대형 윈드 스크린을 기본 장비해 주행풍으로 인한 스트레스를 덜어주며, 735mm 높이의 컴포트 시트는 풍부함 쿠션감과 더블 스티치로 마감됐다.

 

                  41ℓ 트렁크는 풀 페이스 헬멧 2개까지 수납 가능                                                       전면에 위치한 풍부한 수납공간


동급 최대 크기를 자랑하는 41ℓ 트렁크는 풀 페이스 헬멧 2개까지 수납이 가능해 별도의 탑 케이스 부착없이도 언제나 여유로운 적재가 가능하다. 수납공간 내에는 야간용 조명까지 갖춰 어두운 환경에서도 수납 물품을 쉽게 식별할 수 있도록 했다. 정차 시 자주 이용하게 되는 전면 수납공간은 최대 6ℓ까지 다양한 물품을 보관할 수 있으며, 도난에 대비한 잠금 장치가 기본 포함됐다. 


이 외에도 우측 상단에는 원터치로 간편하게 수납할 수 있는 1ℓ 용량의 작은 수납함이 추가로 있어 스마트폰, 지갑 등을 보관할 수 있어 일상 주행에서의 편의성 또한 놓치지 않았다.

 

2021년형 버그만125/200 ABS의 색상은 티탄 유광 블랙, 브릴리언트 화이트 총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소비자가격은 버그만125 ABS가 459만 원, 버그만200 ABS는 554만 원(개별소비세 인하 적용가)이다.

 

자세한 내용은 전국 스즈키 딜러 및 공식 홈페이지(www.suzuki.kr)를 참조하면 된다.

 

#한국이륜차신문 #모터사이클뉴스 #모터사이클 #스즈키 #버그만


한국이륜차신문 360호 / 2020.8.1~8.15


Copyright ⓒ 한국이륜차신문 www.kmnews.net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